아마노이와토 신사


2018.02.01

NAVITIME TRAVEL EDITOR

일본의 신화에는 눈길을 끄는 신과 영웅이 가득합니다. 아마노이와토 신사는 일본 신도에서 태양과 우주의 여신인 아마테라스를 기리고 있습니다. 전통적인 도리이문이 있는 동굴은 아마테라스가 자신의 논두렁을 파괴하고, 가죽을 벗긴 말을 던져 수행인을 죽이는 등 난폭한 행동을 하는 동생 스사노오를 피하여 몸을 숨긴 곳으로 전해집니다.

  • 아마노이와토 신사

    아마노이와토 신사

    절망하고 분노한 아마테라스는 아마노이와토 동굴(천상의 암굴)로 들어가 몸을 숨깁니다. 그 어떤 신도 그녀를 나오게 할 수 없었습니다. 하늘에서는 태양이 지고 온 세계는 어둠에 빠졌습니다. 신들은 할 수 있는 방법을 모두 동원했지만 소용이 없었습니다. 그러다 한 신이 우스꽝스러운 춤을 췄고 결국 아마테라스의 시선을 끌어 동굴에서 나오게 할 수 있었습니다.

    아마노이와토 신사

    아마노이와토 신사

    오늘날에도 안개 낀 협곡에 들이치는 태양 빛은 여행객들에게 오래전 세상으로 돌아온 아마테라스의 빛을 연상시킵니다. 진귀하고 오래된 은행나무와 초령목을 포함한 자연적으로 태어난 식물들의 선명한 초록과 잘게 부서진 어두운 색의 돌멩이들은 동굴과 주변에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아마노이와토 신사

    아마노이와토 신사

    신사의 본전인 히가시혼구와 서쪽 건물인 니시혼구는 동굴 맞은편에 있는 이와토강을 사이에 두고 있습니다. 전통적인 신도 양식을 따라 9세기 무렵 지어진 어두운 색의 목조 건물에서는 매년 전통 축제들이 열립니다. 관광객은 스님이 안내하는 투어를 선택할 수도 있지만 이 투어는 현재 일본어로만 진행됩니다. 동굴을 감상할 수 있는 전망대로 가려면 본전을 지나야 합니다.

    아마노이와토 신사

    아마노이와토 신사

    계곡을 따라 흐르는 강 주변에는 여행객들이 이 성스러운 장소로의 순례를 기록한 돌탑으로 가득합니다. 이 탑은 일명 ‘기가 모인 곳’으로 본전에서 조금만 걸어가면 만날 수 있습니다. 처음엔 그 수가 적지만, 강을 따라가며 점점 늘어나 결국 끝도 없이 펼쳐진 돌탑에 둘러싸인 느낌마저 받을 수 있습니다.

    아마노이와토 신사

    아마노이와토 신사

    입장료는 무료이며 여행객은 원하는 만큼 이곳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다카치호 버스 센터와 신사 사이를 오가는 버스를 타고 15분이면 쉽게 신사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2시간마다 한 대가 운영되며 비용은 편도 300엔입니다. 약 2,500엔 정도에 택시를 타고 갈 수도 있습니다.

    아마노이와토진자 신사
    rating

    4.5

    385 건의 후기
    place
    Miyazaki Prefecture Nishiusuki-gun, Takachiho-cho, amano-iwato 1073-1
    phone
    0982748239
    opening-hour
    8:30-17:00

이 기사를 포함한 정리 기사는 이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