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현 지역의 역사/문화/견학 명소

  • 도다이지 절
    rating-image
    4.5
    5656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Zoushichou 406-1
    나라시에 있는 화엄종 대본산의 사원. '나라의 대불'로서 나라의 상징이 된 노사나불이 본존. 743년에 쇼무 왕이 대불 축조의 칙령을 내렸으며, 이 대불을 안치하기 위해 국력을 쏟아부어 건립한 절. 경내에는 국보인 남대문과 대불전, 종루, 법화당 등이 산재해 있다. 일본의 관광명소로서 세계적으로 알려져 있으며, 외국인 관광객들의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다.

    나라에 가서 대불전의 청동대불 안 본 사람은 없을 것이다. 동대사는 아주 넓다. 좀더 시간을 내어 오르쪽 산기슭에 있는 이월당, 삼월당도 같이 보시길 권한다. 여러 책이 있겠지만 그 가운데 유홍준이 쓴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일본편2>를 읽고 가시길 추천한다.

  • 가스가타이샤 신사
    rating-image
    4.5
    1772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Kasuganochou 160
    나라시에 있는 신사로 전국에 1,000개 정도가 있는 가스가 신사의 총본사. 나라 시대 초기에 가시마진구 궁에서 다케미카즈치노미코도 활인검의 신을 미카사야마 산으로 옮겨 모셔온 것이 기원이라고 전해진다. 국보인 박공지붕 구조의 본전이 4채 늘어서 있으며, 장엄하고 화려한 남문과 중문 외에 미술공예품 등 다수가 중요 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입춘 전날과 8월 14 ~ 15일에 약 3,000개의 석등과 제등에 불을 밝히는 '만등회' 행사가 열리며, 이 환상적인 광경을 보기 위해 많은 참배객들이 이곳을 찾는다.

    약1300여년의 역사를 가진 일본 3대 신사 중 하나로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되어 있어요. 당시의 천황이 도시와 국민의 안녕을 위해서 세웠다고 하네요. 특이한 것으로는 2000여개의 석등과 1000여개의 금속제 등롱으로 유명한 신사입니다. 특별한 날에는 제를 지내는 것을 볼 수 있어요.

  • 고후쿠지 절
    rating-image
    4.0
    1324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Noboriojichou 48
    나라시에 있는 사원. 정치가 후지와라노 가마타리의 부인이 669년 교토에 창건한 산계사가 기원. 거듭된 화재로 소실과 재건이 반복된 끝에, 메이지 시대의 불교배척 정책에 의해 폐지가 당연시되지만, 남겨진 동금당과 5층탑, 북원당, 3층탑이 국보로 지정되어 있다. 경관조명이 비추어진 야간의 5층탑은 나라를 대표하는 풍경이 되었다. 아수라상 등 국보나 문화재로 지정된 불상도 다수 안치.

    일본의 막강했던 후지와라가문의 후지와라가마타리의 부인에 의해 교토에 세워졌다가 710년 지금의 자리로 옮겨졌고 한때 175동의 건물이 있었으나 많은 화재로 소실되었습니다. 대표적인 건물로 목조건물인 50.1m의 오층목탑이 규모에 압도당하게 하는데 이것도 5번의 화재를 거쳐 1426년 무로마치시대에 재건하여 오늘에 이르니 나무건물로 600여년을 보존하고...

  • 호류지 절
    rating-image
    4.5
    612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Ikomagunikarugachou Houryujisannai 1-1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이라니 이제껏 무사히 보존된 것이 신기하고도 부럽다. 나라 중심지, 그러니까 긴테츠 나라역에서 좀 떨어져 있다. 대중교통이 잘 되어 있으리라 생각이 되지만, 시간 여유 되시면 자전거로 한번 둘러보시길. 여기 자전거 도로가 잘 만들어져 있다.

  • 야쿠시지 절
    rating-image
    4.0
    494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Nishinokyouchou 457
    고후쿠지 절과 같은 법상종의 대본산. 680년에 덴무 천황이 황후(이후의 지토 천황)의 병이 회복되기를 염원하여 발원하였으며, 그 후 지토 천황으로 인계되어 후지와라쿄에 건립되었다. 현재 위치로 이전한 것은 718년이다. 처음에는 많은 당사와 회랑을 가진 당으로 구성되어 있었으나, 화재와 전란으로 인해 동탑을 남기고 소실되었다. 화려한 금당 서탑, 중문, 회랑 및 경내에서 최대인 대강당 등이 재건되었다. 창건 당시부터 유일하게 현존하는 국보인 동탑은 언뜻 보면 육중탑 같이 보이지만 삼중탑이다. ※2020년 6월 무렵까지 동탑은 복원 공사중.

    텐무 천황이 병에 걸린 왕비의 쾌유를 빌기 위해 680년에 창건한 절 입니다. 창건 당시에는 후지와라쿄에 있었는데, 헤이조 천도와 함께 8세기 초에 현재의 자리로 이전하였습니다. 키치조텐 화상과 같은 일본의 보물을 많이 소장하고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 총본산 하세데라 절
    rating-image
    4.5
    381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Sakuraishi Hase 731-1

    what a peaceful place ! I have been there with my wife. Weather was bad but we enjoyed a lot. Highly Recommending.

  • 미와 뵤진 오미와진자 신사
    rating-image
    4.5
    336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Sakuraishi Miwa 1422

    Omiwa Shrine is the oldest Shinto shrine in Japan. Its wide precinct is filled with a majestic atmosphere. There is a hall of reverence, but there is no tangible body of god. Mt. Miwa, behind this...

  • 긴푸센지 절 자오도
    rating-image
    4.5
    267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Yoshinogunyoshinochou Yoshinoyama
    요시노야마 산의 상징이며, 수험도의 총본산. 7세기 후반에 엔노교자가 창건했다고 전해진다. 긴푸센 산의 고지대에 당당히 서있는 자오도는 1592년에 재건된 것으로, 도다이지 절 대불전에 버금가는 대형 목조 건축이다. 과거, 현재, 미래를 의미하는 3체의 자오권현상이 안치된 높이 7m의 본존은 꼭 봐야 한다.

    There are probably only two feasible ways to get here:either drive up the mountain in a one-line-two-way zig zag road, or take Kintetsu line to Yoshino station then hire a cab. Either way is an...

  • 간고지 절
    rating-image
    4.0
    261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Chuinchou 11

    도다이지나 고후쿠지에 비하여 규모도 작고 초라해서 관광객들의 발길이 많지 않은 곳이지만, 이곳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곳입니다. 극락방 본당 지붕의 기와는 일본에서 제일 오래된 아스카 시대의 기와라고 하네요. 사찰이 아담하게 정감이 가는 곳입니다.

  • 나라마치 격자의 집
    rating-image
    4.5
    206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Gangoujichou 44
    에도 시대 말기부터 메이지 시대에 걸쳐 '나라 마치'에 있던 옛 전통 상가를 재현한 시설이다. '장어의 침상'으로도 불릴 정도로 폭이 좁고 깊이가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옛 전통 상가의 생활 양식을 접하고 옛 상인의 생활 모습을 알 수 있는 시설이다.

    길을 걷다가 동네 할머니께서 적극 추천해주신 곳 무료이니 꼭 보라고 하시며 동선을 바꿔 방문하였다. 일본 현지인 3명이 있었고, 안내를 해주신 분은 정말 친절했다. 다 보고 나오니 창문을 여닫는 시범도 보여주시고, 문을 여는 방법도 시연해주셨다 그리고 종이접기로 만든 작품을 선물로 주었다. 작은 추겅을 만들기에 좋은 곳으로 생각된다.

  • 단잔진자 신사
    rating-image
    4.5
    163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Sakuraishi Tounomine 319
    후지와라노 가마타리의 장남, 조에가 부친의 유골을 이 땅으로 옮겨 678년에 십삼중탑을 세운 것이 발상으로 전해지는 신사. 신불 분리 이전에는 도노미네 묘라쿠지 절이라는 사원이었다. 1532년에 재건된 이래 현존하는 세계 유일의 목조 십삼중탑이 되었으며, 중요 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나카노오에노 오지'와 '나가토미노 가마타리'가 다이카 개신을 담합했다는 산이 배후에 있어 '단잔'이라고 부른 것이 신사 명칭의 유래이다. 봄에는 천연 기념물로 지정된 수령 600년의 우스즈미 자쿠라가 피는 벚꽃의 명소로 알려져 있다. 또한, 가을에는 3000그루 이상의 단풍나무가 붉게 물든 경관을 즐길 수 있다.

    I cannot understand why the Tanzan Jinja and pagoda are not covered by the Nara coach tours. We first saw the 13 storey pagoda mentioned in a JR magazine, but the Nara tourist office had no...

  • 아스카데라 절
    rating-image
    4.5
    196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Takaichigunasukamura Asuka 682
    596년, 불교를 보호했던 소가노 우마코가 발원하여 완성한 일본 최초의 본격적인 사원.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불상 '아스카 대불'로 잘 알려진 본존, 동조 석가여래좌상(중요 문화재)이 안치되어 있다. 석가의 탄생을 축하하는 '하나에시키 식'이 일본에서 처음으로 열린 것으로도 유명하다. 한때 탑을 중심으로 세 방면에 금당을 짓고 회랑을 두른 대규모 사원이었지만, 가마쿠라 시대에 낙뢰 등으로 가람의 대부분이 소실되었다. 현재의 본당은 에도 시대에 재건된 것이다.

    No need for me to emphasize “the oldest Budda statue” part of this temple. Some tips on driving there if you use Google map: This temple is in a small village and near quite large rice fields. While...

  • 대불전
    rating-image
    4.5
    100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Zoushichou 406-1 in the Todaiji Temple
    나라시에 있는 '도다이지 절 '의 불당으로 일본의 국보. 정식 명칭은 '도다이지 금당'. 본존이며 '나라의 대불'로서 알려진 노사나불 좌상을 봉안하기 위해 창건된 경내에서도 최대인 건축물. 노사나 불상은 높이 약 14.7m의 동상으로, 일부에 건립당시인 8세기 전반 덴표 시대의 화려한 불교문화 흔적이 남아있다. 섣달 그믐날부터 정월 초하루까지 처마 밑의 관람창이 열려 대불의 얼굴을 밖에서 볼 수 있다.

    아시다시피 세계 최대의 목조 건물 동대사의 본전/대불전 안에는커다란 청동불상이 있다. 여러 시행착오 끝에 751년에 완성했다니 천년이 넘게 잘 보전했다는게 놀라웠다.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일본편 2>에 그 시행착오의 전말이 실려 있어 재밌게 돌아 볼 수 있었다.

  • 신야쿠시지 절
    rating-image
    4.5
    212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Takabatakechou 1352
    747년에 쇼무 천황의 병이 회복되기를 기원하는 고묘 황후에 의해 창건되었다. 나라 시대에는 광대한 사역에 100명 이상의 승려가 수행하는 남도십대사 중 하나였으나, 헤이안 시대에 들어와 낙뢰와 태풍으로 규모가 축소되었다. 본당은 창건 당시 그대로의 모습이 남아있고, 안에는 본존인 약사여래좌상 외에도 십이신장입상이 안치되어 있다.

    약사사. 야먀토사이다이지역에서 걸어가는 것은 말리고 싶다. 갈아타더라도 가까운 니시노쿄역을 이용하시라. 그 세세한 중건 내력은 알지 못하지만 당초제사와 비교해보면 절집 건물들이 훨씬 새로워 보였다. 뭐랄까 고풍스럽지 않다고 할까. 하지만 이 절의 쌍탑은 정말 멋졌다. 똑같지는 않은 동/서탑이 만드는 풍경은 다른 절에서는 못 보던 것이다.

  • 다마키진자 신사
    rating-image
    4.5
    113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Yoshinoguntotsukawamura Tamaigawa 1

    Its really a beautiful shrine to feel nature, culture and history. Dont forget to hike up to Tamaishisha. If sky is clear, you can see the ocean from the shrine and the top of Mt. Tamaki.

  • 오카데라 절
    rating-image
    4.0
    104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Takaichigunasukamura Oka 806

    According to Oka Temples legend, its founder Gaien confronted and defeated a dragon that was making mischief in the 8th century town of Asuka. After its defeat the dragon was confined to a pond...

  • 사이다이지 절
    rating-image
    4.0
    90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Saidaijishibamachi 1-1-5

    긴테츠선 야마토사이다이지역에 내리면 야쿠시지 가는 쪽에 있으니 잠깐 둘러보고 가기에 어렵지 않았다. 사찰 교육기관인 강원으로 보이는 곳 주위에 조용히 하라는 푯말을 내건 것 말고는 딱히 이렇다 할 특징은 없었다.

  • 이소노카미진구 신궁
    rating-image
    4.0
    123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Tenrishi Furuchou 384

    One of the two oldest shrines in Japan, Isonokami Jingu shrine is located in the shade of a cool forest along Japan’s oldest path, the Yamanobe-no-michi path. The wide main approach leads us through...

  • 주구지 절
    rating-image
    4.5
    143 건의 후기
    여행/관광
    나라현 이코마군 이카루가쵸 호류지 키타 1-1-2

    This old temple is adjacent to Horyuji’s Yumedono, and you you hold the ticket for Horyuji, you can get a discount for admission. In this temple, there is a famous Miroku Buddha, which is designated...

  • 우키미도
    rating-image
    4.0
    117 건의 후기
    여행/관광
    Nara Pref. Narashi Takabatakechou Kakiuchi 1170

    조그마한 물가에 고요한 정자가 있어 운치가 있습니다. 마침 하늘도 맑아서 마음이 평화로워저 좋았습니다. 더불어 관광객들도 그리 많지 않고 현지인들이 가벼운 산책을 즐기기 때문에 잠시 쉬어가기 좋았습니다.

나라현 주요 지역

around-area-map

교토만큼이나 뛰어난 명성을 자랑하는 나라현은 “옛 일본”의 흔적을 보고 싶다면 반드시 가봐야 할 곳입니다. 초록빛의 나라시는 현의 보물 대부분이 모여 있는 곳으로, 15m 높이의 대불상이 있는 그 유명한 도다이지 절과 사슴이 행인들과 친구처럼 노니는 나라 공원 등이 있습니다. 산이라면 이 지역에서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지만 올라가는 보람을 느끼고 싶다면 봄에 흰색과 분홍색 벚꽃이 인상적인 기이 산지의 요시노 부근을 가보길 추천합니다.

나라현의 사진 갤러리

목적별 찾기